공동주택관리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전합니다.
> 정보제공 > 공동주택 새소식 URL복사
정보제공
공동주택 새소식
공동주택뉴스 상세보기
"경비원 아닌 관리원…인식부터 달라졌다"
작성자관리자 작성일 2021-04-30 조회수46

[아시아경제 / 이정윤 기자]

 

[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] "경비원이 아니라 관리원이라고 불리니깐 더 존중받는다는 느낌이 들죠."

 

서울 성동구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·관리 업무를 하고 있는 박모(69)씨는 구가 실시하고 있는 ‘경비원’ 대신 ‘관리원’으로 바꿔 부르기 운동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. 그는 자신의 왼쪽 가슴을 가리키며 "명찰에도 관리원이라고 적혀있다"고 했다. 또 아파트 게시판에 설치돼 있는 홍보물을 기자에게 보여주기도 했다. 박씨는 "입주민들이 홍보 포스터를 보고 ‘이젠 관리원이라고 불러야 하죠?’라며 인사를 하기도 한다"면서 "이름이 바뀌었을 뿐인데 점차 경비원에 대한 사람들 인식이 변화하는 것 같다"고 설명했다.

 

--------------------- ( 중     략 ) -------------------------

 

원문보기 : https://view.asiae.co.kr/article/2021043009050707669

다음글
화성시, 공동주택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경진대회 개최
이전글
공동주택 단지 내 동간 거리, 채광 방향 따라 좁힐 수 있다

센터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?

의견쓰기(※60자 이내로 입력하십시요.)